“하루 운전거리 100km 허리, 목 안아픈데가 없습니다..” 척추의 신이 알려주는 척추위생 지키는 운전습관

대한민국 성인이 차안에서 보내는 시간은 얼마나 될까요? 하루 기준 1시간 20분이라고 합니다.

주말을 빼더라도 한달에 30시간 정도를 차안에 앉아 있는 셈인데요.

계속 앉아서 운전을 해야하기에 허리가 좋지 않은 분들은 장시간 허리가 제대로 펴지지 않는 상태를 유지하게 됩니다.

이런 상황은 탈출된 허리 디스크를 더 탈출 시키게 되는데요.

운전을 하면 허리가 더 아프거나 다리가 더 당기거나, 어깨, 견갑골 등이 아프기도 한데 만약 손이 저리거나 두통까지 심해진다면 반드시 운전 중에도 척추 위생을 챙겨야 합니다.

척추의 신 정선근 선생님이 알려주는 운전시 척추 위생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운전석의 높이

의자에 앉을 때는 엉덩관절의 위치가 무릎보다 약간 높을 때 요추전만이 잘 지켜집니다.

운전할 때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운전석의 앞뒤 위치

운전석이 너무 앞으로 가게 되면 엉덩관절과 무릎이 많이 구부러지게 됩니다.

엉덩관절이 구부러지게 되면 골반은 뒤로 돌고, 요추전만은 무너지게 됩니다.

등받이 기울기

운전석 등받이는 꼿꼿이 세우는 것보다 약간 뒤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등받이를 뒤로 젖히면 허리가 더 아픈 분들이 계신데요,

등받이를 약간 젖혔을 때 엉덩이가 등받이로부터 멀어지면서 빈공간 생깁니다. 이 공간에 허리가 채워지면서 구부정한 자세가되면 요추전만이 무너지게 되는데요.

이럴 때 등받이와 허리사이에 푹신한 쿠션을 데거나 등받이 쪽으로 엉덩이를 최대한 붙여 앉으면 요추전만 자세가 됩니다.

다음은 목을 위한 운전 척추 위생 방법 입니다.

신전 동작

전방 주시를 하게 되면 목 디스크 속 압력이 높아집니다. 그래서 신전 동작을 더 자주 해야 하는데요.

윗등 쿠션

고속 주행 등 장시간 운전을 해야 하는 경우에는 헤드레스트 부분에 쿠션을 두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눈 감고 휴식

목의 압력이 높아진 상태이므로 1시간이나 2시간에 한번씩은 쉬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쉴 때는 눈이 충분히 쉴 수 있도록 잠을 자거나 먼 산을 쳐다 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따라서 휴대폰을 보는 등 눈이 초점을 맞춰 응시하는 것은 최대한 배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정선근TV

지금까지 운전 중 척추 위생을 지키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오늘 내용 참고하셔서 건강하고 안전하게 운전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정선근TV-

👉“허리아플 땐 무조건 신전하세요” 척추의 신이 알려주는 맥켄지 신전동작 하루 1만번 하는 방법

👉”무릎통증은 여길 강화해야 합니다” 척추의 신이 알려주는 집에서 할 수 있는 최고의 무릎 운동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