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방 침대 사실 발암물질 가득하다고..” 폐건강 지키는 매트리스 청소 이거 하나면 세균 박멸됩니다

폐암은 ‘최악의 고통’ ‘조용한 살인자’라고 불리웁니다.

사망률 1위인 암인데다가 치료가 매우 어렵고 경과가 나쁘다고 합니다.

심지어 암 평균 5년 생존율이 약 70%인 것에 비해 폐암의 5년 생존율은 약 25%에 그칩니다.

선택의 여지없는 코와 연결된 폐는코로 들이마신 유해한 성분들을 걸러낼 수 있는 필터가 체내에 부족합니다.

그러다 보니 외부의 세균, 바이러스 등 발암물질이 거침없이 침투되는 것입니다.

일상 생활 중에 폐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 꼭 청소해야 하는 것이 있습니다.

매일 사용하면서 잘 관리하지 않는 침대 매트리스인데요.

매일 우리의 피부와 접촉하다 보면 각질을 비롯해 침, 땀, 각종 체액도 묻게 됩니다.

그리고 곧 침대 매트리스는 해충의 서식지로 변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런 해충들이 우리가 잠든 사이에 우리의 호흡기로 들어온다고 하니 매트리스 청소는 부지런히 해야 합니다.

초간다 매트리스 청소법

① 굵은 소금을 매트리스에 뿌린다

② 고무장갑을 끼고 골고루 문지른다

③ 청소기로 굵은 소금을 제거한다

청소 전후의 세균오염도 수치를 비교하면 청소 전 435RLU였던 수치가 12RLU까지 내려간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금과 함께 세균, 곰팡이, 진드기 등이 함께 묻어 나오면서 매트리스가 깨끗하게 청소 된 것을 육안으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내 몸을 위협하는 세균, 굵은 소금으로 쉽고 간편하게 청소하고 폐 건강까지 지키시기 바랍니다.

-출처 내몸플러스-

📌”담배 끊기 힘들다면 이 영양제라도 무조건 끊으세요” 의사들이 경고하는 흡연자에게 독이 되는 영양제

📌”국민채소 깻잎 실제론 항균덩어리 입니다” 유익세포는 놔두고 암세포만 골라 죽인다고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