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만 잘 쉬어도 암이 예방됩니다” 몸 안에 산소를 가득채우면 암세포가 스스로 파괴된다고

나도 모르게 매일 생겨날 수 있는 암세포에는 산소가 천연 항암 백신이될 수 있다는 사실! 혹시 들어 보셨나요?

체내에 산소가 풍부하면 높은 항암력이 생기기 때문에 몸의 면역 체계에서 스스로 암세포를 파괴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집니다.

산소는 에너지 대사에 반드시 필요하고 영양소와 산소가 결합되어야 에너지가 생성되는데요.

산소가 부족해지면 무산소 대사를 하게 되면서 피로 물질과 탄산가스, 활성 산소처럼 몸에 나쁜 것들만 잔뜩 생기게 되어 몸에 염증이 생깁니다.

그렇게 생긴 염증의 후유증이 바로 ‘암’이 되는 것입니다.

실제로 암 환자에게 산소를 공급하는 ‘고압산소치료’를 한 결과 방사선 치료의 부작용과 통증을 줄이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었다고 합니다.

산소 부족한 사람의 특징

대체로 숨을 편안하게 쉬지 못하는 특징을 보이는데, 복식 호흡이 아니라 가슴으로 숨을 쉬는 짧고 얕은 호흡을 가지고 있습니다.

혹은 비염, 천식, 호흡기질환, 수면 무호흡증 등으로 산소가 부족해지기 쉽습니다.

한편, 과식을 하면 산소 소모가 증가하게 되는데 이는 음식을 소화하는 과정에서 산소가 줄어들기 때문입니다.

호흡이 원활할지라도 많이 먹을수록 산소 소모가 증가하게 되며 육류나 밀가루, 술, 가공식품을 과하게 먹으면 많은 산소를 쓰게 됩니다.

또한 산소 부족 환경에서 생활을 하게되면 기억력과 집중력이 감소되고 두통과 함께 맥박이 증가할 수 있습니다.

산소는 떨어지고 이산화탄소는 많은 환경이기 때문입니다.

이를 방지하기위해 충분한 산소공급이 필요하며 1시간마다 5분 정도 환기를 시켜주는 것이 좋습니다.

산소 가득 채우는 올바른 호흡법

산소가 부족하다고 판단이 되었다면, 몸에 산소를 가득 채워줘야 합니다.

코로 숨을 깊게 들이마셨을 때 배가 볼록 튀어나오고, 입으로 길게 숨을 내뱉을 때 배가 들어가는 복식호흡이 산소를 채우는데 큰 도움이 됩니다.

숨을 내뱉을 경우 20초 이상 길게 유지해주시면 좋은데요.

쉽지 않을 경우 빨대로 연습해주면 쉽게 몸에 익힐 수 있습니다.

산소 가득한 외부 환경 만들기

산소공급을 위해 공기 정화 식물 활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산세베리아와 벤자민 고무나무, 관음죽과 국화 등 식물의 특성에 따라 알맞은 장소에 배치를 해두면 좋습니다.

철분이 가득한 음식

‘철분’이 부족하면 체내 헤모글로빈이 부족해집니다.

이 헤모글로빈은 체내의 산소를 세포까지 운반해주는 역할을 하므로, 부족할 경우 인체 곳곳으로 산소를 전달해줄 수 없습니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부추와 고등어를 드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부추에는 철분의 함량이 많을 뿐만 아니라 암세포를 억제하는 ‘알리신’ 성분이 풍부하며,

고등어에는 세포막을 유연하게해줘 세포에 원활하게 산소가 공급되도록 돕는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합니다.

오늘 소개해드린 내용을 통해 몸 속 가득 충분한 산소를 채우시고 건강도 챙기시길 바랍니다.

-출처 내몸사용설명서-

👉”대장암 확률을 75% 높이는 내장지방..” 이것 먹으면 체내 온도를 올려 장기 사이사이 낀 지방만 쏙 빼준다고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