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건강

"식초 고를때 이렇게 하세요" 전문가가 알려주는 식초병 라벨에 담겨진 비밀

by 웰빙미디어 2022. 4. 12.
728x170

웰빙에 관한 정보를 전달해드리는 웰빙미디어입니다.

 

우리가 식탁에서 정말 많이 쓰는 양념 중에 식초가 있습니다.

 

마트에 가면 식초의 종류가 정말 많습니다. 보통 라벨을 보고 식초를 구매하게 되는데 내용을 보면 정확히 이해하기가 어려운 부분이 있습니다.

이재성 박사의 식탁보감

 

식초의 종류와 라벨 해석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식초 생산 과정

식초가 처음 만들어졌을 때 자연적인 발효과정을 통해 만들어졌습니다. 

 

사과나 포도 같이 당도가 높은 과일이 이스트에 의해 오랫동안 발효가 되면 알콜이 되고 이것을 더 발효 시키면 식초가 됩니다.

 

그러나 1차 술발효를 거쳐 식초를 만들게 되면 굉장히 시간이 많이 소요 되므로 보통 1차 술발효는 생략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속성발효식초

애초에 술(주정)을 원료로 해서 초발효를 속성으로 하기도 합니다. 이것도 발효식초에 해당 됩니다.

 

라벨의 원재료 항목에 '주정'이라고 쓰여 있다면 1차 술발효는 생략하고 만든 식초일 수 있습니다.

자연발효식초

처음부터 사과나 현미로 시작해서 천천히 발효시킨 100% 자연발효식초도 있습니다.

정통 식초

'정통'이라는 단어가 들어간 식초는 술발효를 생략하지 않고 천천히 시간을 들여 만든 것으로 술발효를 생략한 식초보다 가격이 비싼편입니다.

유기농 식초

유기농사과식초라고 써있는 식초도 있는데 라벨의 원재료를 보면 유기농사과과즙 쓰여 있습니다. 처음부터 사과과즙으로 발효과정을 정석으로 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중에는 식초를 필터로 거르지 않고 Mother까지 남긴 유기농 식초도 있습니다.

희석초산

석유를 원재료로 하여 합성하면 식초의 원료인 초산을 만들 수 있습니다. 100% 순수 초산은 온도 16도 이하에서는 고체가 되어 얼음처럼 보이는데 이것이 바로 빙초산입니다.

 

합성초산을 물에 희석시킨 식초를 희석초산이라고 합니다.

 

어떤 식초건 그 기능을 제대로 발휘하는 것은 초산, 즉 아세트산입니다. 그외의 나머지 성분은 양으로 따졌을 때 매우 소량입니다.

 

그 작은 차이가 큰 차이를 만들 수 있는지는 잘 모르겠는데요, 식초를 상상할 때 사과를 상상할지 석유를 상상할지는 각자의 선택입니다.

 

라벨을 잘 확인하시고 각자의 선택으로 식초를 고르시면 되겠습니다.

영상보기

조회수 많은 글 함께 보기

 

레이저 없이 집에서 검버섯 지우는 7가지 방법

피부는 나이가 들어갈수록 주름도 생기고 탄력도 없어지고 누구나 싫어하는 검버섯이 생기게 됩니다. 요즘에는 30,40대 연령층에서도 검버섯이 생기고 있습니다. 검버섯이 이미지를 다르게 보이

caremeby.com

 

피부과 전문의도 놀란 피지잡는 초간단 식초세안법

요즘은 미세먼지도 많고 코로나로 마스크쓰는 기간이 늘어감에 따라 피부에 여간 신경 쓰이는게 아닙니다. 피부를 통해 몸속 염증을 유발시키고 피부탄력을 떨어뜨리는 등 심각한데요. 과거 나

caremeby.com

 

하루 두번 한 숟갈로 내장지방 싹 사라집니다

내장지방은 장기 내부와 장기 사이에 축적된 지방으로 전신에 염증 물질을 분비합니다. 내장지방이 점점 쌓이게 되면 심장병이나 당뇨병 등을 비롯해 여러 중 질환을 유발합니다. 다이어트는

caremeby.com

그리드형

댓글0